슈퍼주니어, 10월 14일 정규 9집 발매…컴백 카운트다운 돌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 제공=Label SJ

그룹 슈퍼주니어가 아홉 번째 정규 음반으로 돌아온다.

슈퍼주니어는 3일 공식 홈페이지에 새 음반의 콘셉트 사진을 올리고, 오는 10월 14일 오후 6시 공개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999시간’ 카운트다운에 돌입해 팬들의 시선을 모았다.

사진은 몽환적인 분위기로, 레트로 카메라와 전자기기, 레고, 롤러 스케이트 등 특색 있는 소품을 담았다.

슈퍼주니어는 군 복무 등 10년에 걸친 공백기를 마치고 ‘완전체’로 나선다. 이번 새 음반의 타이틀 곡 선정부터 녹음과 안무 연습, 음반 재킷 촬영까지 새 음반의 제작 과정을 고스란히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 ‘슈주 리턴즈 3’로 먼저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오는 9일 정오 네이버 브이 라이브(V LIVE)와 네이버TV ‘슈주 리턴즈’에서 처음 방송된다.

더불어 슈퍼주니어는 오는 10월 12~13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