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브링 더 소울: 다큐 시리즈’, 오늘(3일) 뜨거웠던 ‘LOVE YOURSELF’ 북미 투어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영화 ‘브링 더 소울: 다큐 시리즈’로 뜨거웠던 북미 투어 콘서트의 현장을 전달한다.

방탄소년단은 3일 오전 10시 공식 팬 커뮤니티 ‘BTS 위버스’를 통해 ‘브링 더 소울: 다큐 시리즈(BRING THE SOUL: DOCU-SERIES)’의 두 번째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이번 에피소드에서는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의 투어의 첫 해외 일정인 미국으로 떠난 방탄소년단의 이야기가 담긴다. 로스앤젤레스와 오클랜드에서의 공연은 물론 백스테이지, 숙소와 뒤풀이 현장까지 북미 투어의 뒷 이야기를 생생하게 보여준다.

특히 방탄소년단은 미국 투어의 첫 공연을 앞두고 지금의 방탄소년단을 만든 원동력에 대해 밝히며 무대에 대한 깊은 철학과 남다른 소신을 드러낼 예정이다.

‘BTS 위버스’에서 독점 공개되는 ‘브링 더 소울: 다큐 시리즈’는 지난해 8월부터 시작한 ‘LOVE YOURSELF’ 투어의 서울 콘서트와 북미 및 유럽 투어의 여정을 밀착 촬영해 방탄소년단의 무대와 음악 등 모든 순간을 녹였다.

지난달 27일 처음 공개된 ‘브링 더 소울: 다큐 시리즈’는 총 6부작으로, 오는 10월 1일까지 매주 화요일 한 편씩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