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신지호, 헨리에 “강남 바에서 마주쳤다”···데이트 목격담 폭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스틸컷. /사진제공=MBC

피아니스트 신지호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절친 헨리에 대해 폭로한다.

오는 3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에서는 ‘간헐적 천재! 그때그때 달라요’ 특집으로 가수 헨리, 신지호, 가수 임헌일, 요리연구가 오스틴 강이 출연해 신선한 입담과 예능감을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신지호는 “헨리의 데이트 현장을 목격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헨리가 여자를 너무 좋아한다”는 폭로와 함께 “같이 한 특별 무대에서 걸그룹에 대한 얘기를 많이 들었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우연히 강남에 있는 바에서 마주쳤다”고 언급해 신빙성을 더했다. 그의 말에 헨리는 당황한 기색이 역력했다고 해 궁금증이 더해진다.

‘비디오스타’는 오는 3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