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차트’ 한혜진X장성규, 첫 만남에 불꽃 설전···’앙숙 케미’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2 새 예능 ‘호구의 차트’ 방송화면. /사진제공=JTBC

JTBC2 새 예능프로그램 ‘호구의 차트’에서 모델 한혜진과 방송인 장성규가 첫 만남에 환상 호흡을 펼친다.

2일 처음 방송되는 ‘호구의 차트’는 호구에 얽힌 다양한 주제를 차트로 풀어내 공감과 재미를 선사한다. 여기에  MC들이 차트 속 순위를 예측하며 대결을 펼치는 추리 차트쇼. 한혜진, 가수 전진, 장성규, 모델 정혁, 뉴이스트의 렌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한혜진과 장성규는 불꽃 튀는 설전을 벌였다. 사전 미팅 당시 장성규는 방송경력 선배인 한혜진과 말을 놓는 것조차 어려워했다. 그는 “편하게 불러라”는 한혜진의 권유에도 “술 없이는 안 된다”며 조심스러워했다.

녹화가 시작되자 두 사람은 둘도 없는 절친이 돼 유치찬란한 케미를 뽐냈다. 장성규는 불리할 때마다 “우리 친구다”를 외치다가 틈만 나면 한혜진을 놀리기 바빴다. 한혜진도 지지 않고 “네 답안지는 똥 답안지다”라고 응수했다.

한편 한혜진은 “‘신화창조’ 출신”이라고 밝혀 MC 전진을 놀라게 했다. 이에 출연진은 “특별히 기대하고 온 거 아니냐”며 의심의 눈길을 보냈다. 하지만 한혜진은 “딴마음 먹으면 언니들한테 혼난다. 신화창조 사랑한다”고 반박해 웃음을 안겼다.

‘호구의 차트’는 2일 밤 8시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