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의 별’ 보아, 10월 단독 콘서트 연다…”탁월한 라이브&퍼포먼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보아./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아시아의 별’  보아가 오는 10월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보아는 10월 26일과 27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BoA LIVE TOUR 2019 – #mood in SEOUL’(보아 라이브 투어 2019 – #무드 인 서울)을 열고 팬들과 만난다.

이번 공연은 2018년 12월 열린 ‘BoA THE LIVE TOUR 2018 in SEOUL’(보아 더 라이브 투어 2018 인 서울) 이후 약 10개월 만에 선보이는 보아의 국내 콘서트다. 보아의 탁월한 라이브와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공연으로,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

보아는 2일 자신의 SNS를 통해 단독콘서트 개최를 알리면서 “탁월한 라이브와 독보적인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고퀄리티 공연을 많이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티켓은 오는 17일 오후 8시 팬클럽 선예매, 19일 오후 8시 일반 예매로 살 수 있다. 인터넷 예매 사이트 예스24에서 사면 된다.

또한 보아는 오는 22일 23일 가나가와 공연을 시작으로 후쿠오카, 사이타마, 나고야, 오사카 등 일본 전국 5개 도시에서 7회에 걸쳐 ‘BoA LIVE TOUR 2019 – #mood‘를 펼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