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환, 내일(2일) 첫 공판…대형 로펌 변호사 선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강지환. / 텐아시아DB

여성 스태프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배우 강지환이 내일(2일) 오후 첫 재판을 받는다. 지난 7월 9일 경기도 광주시 자택에서 성폭행 혐의로 긴급 체포된 지 약 두 달만이다.

강지환은 2일 경기도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재판을 받는다. 이번 재판을 앞두고 대형 법무법인 소속 변호사 4명을 선임했다고 알려졌다.

이날 첫 재판에서는 강지환의 공소사실을 정리하고 국민참여재판 의사 등을 확인하는 절차가 이뤄질 예정이다.

강지환은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 두 명을 자택에서 성폭행하고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체포 직후에는 “술에 취해 아무 기억도 나지 않았다”고 부인했으나, 이후 모든 혐의를 인정하고 피해자들에게 사과의 뜻을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