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오하영, 핑크 벗고 ‘OH!’…혼자서도 사랑스러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오하영. /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그룹 에이핑크의 오하영이 혼자서도 무대를 가득 채웠다. 핑크를 벗고 자신만의 다채로운 색깔을 보여줬다.

오하영은 1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 첫 번째 솔로 미니음반 ‘오!(OH)’의 타이틀곡 ‘돈트 메이크 미 래프(Don’t Make Me Laugh )’를 불렀다.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인상적인 클래식 팝 장르의 ‘Don’t Make Me Laugh’는 사랑에 빠진 풋풋한 감정을 풀어낸 곡이다. 오하영은 역동적인 안무로 눈길을 끌면서 사랑스럽고 청량한 매력을 뿜어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