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 1열’ 윤종신, “참으로 많이 배운 시간” 출연소감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윤종신 인스타그램

가수 윤종신이 JTBC ‘방구석 1열’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윤종신은 30일 자신의 SNS 계정에 “‘방구석 1열’ 저의 마지막 녹화를 마쳤습니다. 진심 즐기며 녹화했고, 우리 영화인 여러분께 참으로 많이 배웠던 시간이었습니다. 다음 진행자분이 훨씬 더 재밌고, 유익하게 하실 겁니다. 계속해서 #방구석 1열 사랑해주셔요. 촬영:민규동 감독님 #생일 아님”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윤종신은 제작진과 출연진 사이에서 생일 축하 노래와 함께 축하받고 있다. 그는 부끄러운 듯 박수치며 케이크 촛불을 끈다. 프로그램 하차와 맞지 않는 분위기의 노래지만 윤종신과 이들의 사이가 돈독함을 짐작게 한다.

‘방구석 1열’은 영화를 사랑하는 사람들이 한 방에 모여 영화와 인문학을 이야기하는 프로그램.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 4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