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피해자·환자까지”…‘의사요한’, 손석기로 보여준 이규형의 진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의사요한’의 배우 이규형./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이규형이 SBS ‘의사요한’에서 다변하는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해내며 남다른 존재감을 뽐내고 있다.

‘의사요한’에서 이규형은 3년 전 차요한(지성 분) 사건의 담당 검사 손석기 역을 맡았다. 극 초반부 차요한의 행적을 쫓는 인물로 분한 이규형은 등장만으로도 긴장감을 자아냈다. 의중을 알 수 없는 날 선 눈빛과 감정이 격해지는 순간 반지를 움켜쥐는 손까지 이규형의 섬세한 연기가 빛을 발했다.

극 중반부에 접어들며 손석기가 차요한이 존엄사한 윤성규(함성민 분)에게 살해당한 피해 아동의 아버지임이 밝혀졌다. 이규형의 흔들림 없는 원칙주의자로서의 열연은 손석기의 서사를 뒷받침하며 극의 몰입도를 더했다.

손석기가 위암 3기 환자라는 사실이 함께 밝혀지며 극도 전환점을 맞았다. 특히 차요한과 줄곧 대립하던 손석기는 희귀병 환자의 투신사건 이후 차요한의 신념을 진심으로 들여다보며 감정선의 변화가 일기 시작했다. 이규형은 손석기의 감정 변화를 섬세한 표정연기, 대사의 호흡과 목소리의 떨림 하나까지도 세밀하게 조절했다.

신념과 원칙을 지켜온 검사이자 아이를 잃은 가슴 아픈 사연을 지닌 피해자, 그리고 삶이 얼마 남지 않은 환자까지 다변하는 감정의 손석기는 이규형을 만나 더욱 빛을 발하고 있다.

‘의사요한’은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