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이지안, 오윤아와 한솥밥…폴라리스 엔터와 전속 계약 체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이지안./ 사진제공=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가 30일 “신인 배우 이지안과 전속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지안은 1998년생으로 아이돌 연습생 기간을 거치며 연기자의 꿈을 키웠다. 어릴 때부터 골프와 미술 등 여러 방면으로 다재다능한 모습을 뽐냈기에 다양한 모습으로 캐릭터를 연기해 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신인임에도 연기에 대한 열정과 목표하는 지향점이 확실해 연기자로서의 성장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연기를 포함해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쏟을 것”이라고 전했다.

따뜻한 미소와 동양적인 분위기도 이지안의 장점이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에는 현재 배우 오윤아를 비롯해 정재은, 정호빈, 가수 선예, 레이디스 코드(애슐리, 소정, 주니), 한희준 등이 소속돼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