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이상화와 결혼 발표…”올해 초 프러포즈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방송인 강남. / 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방송인 강남이 전(前)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이상화와의 결혼 소식을 전하면서 “올해 초 청혼했다”고 말했다.

강남은 2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이상화와 오는 10월 12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강남은 올해 초 이상화에게 프러포즈를 했다. 그는 “교제를 시작한 지 얼마 안 됐을 때부터 결혼을 염두에 뒀다. 분위기 좋은 야외에서 반지를 건넸다”고 말했다.

지난해 9월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인 라스트 인도양’에서 만난 강남과 이상화는 그해 하반기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지난 3월 “약 6개월 전부터 호감을 갖고 교제 중”이라며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당시 강남이 열애를 인정하면서 “결혼을 전제로 만나고 있다”고 설명해 결혼설도 끊임없이 쏟아졌다.

더불어 강남은 최근 한국 귀화 절차를 밟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서는 “한국에서 활동을 하고 있어서 한국 귀화를 생각한 지는 좀 됐다. (이)상화를 비롯해 내 가족 모두를 위한 결정”이라고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