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세계적 밴드 5SOS, “마음 빼앗긴 K팝 가수 있다” 고백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스틸./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호주 출신의 세계적 밴드 ‘5 Seconds Of Summer’(이하 5SOS)가 한국 음반 매장에 방문한다.

29일 방송되는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5SOS는 한국 음반 매장에 방문해 본인들의 앨범을 찾아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 다음 목적지로 이동하던 5SOS 멤버들은 우연히 음반 매장을 발견한 후 망설임 없이 안으로 들어간다. 캘럼은 사전 인터뷰에서 “한국에서 앨범을 사고 싶다. 특히 우리 밴드가 제작한 앨범을 찾을 수 있으면 좋을 것 같다”라고 말한 바 있어 우연히 만난 음반 매장 방문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본 MC 딘딘은 “해외에 가면 많은 연예인들이 음반 매장에 가서 본인 앨범이 있는지 찾아본다”며 멤버들의 음반 매장 방문에 공감한다.

이후 매장에 들어선 멤버들은 일제히 본인들의 앨범을 찾아 나서지만 쉽게 찾을 수 없어 분투한다. 이에 5SOS 멤버들이 한국 음반 매장에서 본인들의 앨범을 찾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본인들의 앨범을 찾은 뒤 매장에서 나갈 줄 알았던 친구들은 다시 무언가를 찾기 위해 노력한다. 멤버들이 찾아 나선 앨범은 바로 K팝 가수의 앨범. 루크는 사전 인터뷰에서 이 가수에 대해 “과거 한 공연장에서 무대를 본 적이 있다. 음악, 의상, 무대 매너도 멋진 것 같다”며 극찬했다는 후문이다.

빌보드 1위 스타의 마음을 빼앗아간 K팝 가수의 정체는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