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내 짝꿍 ‘인교진♥’, 태어나줘서 고마워요”…여전히 신혼처럼 달달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인교진.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소이현이 남편 인교진의 생일을 축하했다.

소이현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짝꿍. 오빠가 내 곁에 있어서 얼마나 감사한지. 태어나줘서 고마워요”라고 글을 올렸다. 이어 “오래오래 파뿌리될때까지 함께하자. 사랑합니다. 생일 축하해요”라고 덧붙였다.

소이현은 인교진의 사진도 함께 공개했다. 말끔한 셔츠를 입은 인교진은 부드럽게 미소 짓고 있다.

네티즌들은 “생일 축하드립니다. 교진님 너무 잘생기셨어요” “아직도 달달하시네요” “생일도 천생연분 하늘이 주신 인연이네요” 등 댓글을 남겼다.

소이현과 인교진은 2014년 부부의 연을 맺었다. SBS ‘동상이몽2’에서 달달한 공개하며 사랑 받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