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플의 밤’ 홍석천 “김은희·송재정 작가와 동기”…화려한 이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2 ‘악플의 밤’

홍석천이 JTBC2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에서 화려한 이력을 공개한다.

홍석천은 오는 30일 방송되는 ‘악플의 밤’에 출연해 자신을 향한 악플(악성댓글)에 대해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다.

특히 그는 “드라마 ‘시그널’ ‘킹덤’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와 드라마 ‘더블유(W)’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쓴 송재정 작가와 동기”라고 밝혔다.

홍석천은 “KBS 코미디언을 그만두고 집에서 놀다가 호기심에 쓴 작품이 SBS에 당선됐다”며 “그때 함께 일한 작가가 김은희, 송재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MC 김숙은 홍석천을 향해 “시대를 앞서간 실력자”라며 “나와 KBS 대학 개그제 동기인데, 당시 동시에 지원한 SBS 개그맨 시험에도 합격했다”고 말했다.

‘악플의 밤’의 제작진은 “홍석천은 자신이 직접 겪은 ‘신동엽 사칭 보이스피싱 사건’의 전말도 공개했다”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