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기간제’ 이준영, 신들린 연기로 소름돋는 반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미스터 기간제’ 이준영./ 사진=OCN 방송화면

배우 이준영이 OCN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에서 소름돋는 연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이준영은 지난 28일 방송된 ‘미스터 기간제’에서 압박해오는 윤균상(기무혁)과 대립하며 점차 악한 모습을 드러냈다. 초반 보여줬던 절제되고 차분한 모습과는 달리 소름돋는 반전으로 충격을 안겼다.

특히 여자친구인 한소은(한태라)이 건물 옥상에서 떨어지는 모습을 가만히 쳐다보는 등 또 다른 살인을 예고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준영은 ‘미스터 기간제’에 이어 SBS 새 수목드라마 ‘굿캐스팅’에 주연으로 발탁됐다. 탄탄한 연기력과 비주얼을 통해 드라마, 광고, 예능 등 캐스팅 1순위로 손꼽히며 대세 배우로 발돋움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