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기클럽’ 홍신애, “해장은 삼겹살···강호동, 놀림 받아 속상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미디어넷 유튜브 콘텐츠 ‘고기클럽’. /사진제공=SBS

SBS미디어넷 유튜브 콘텐츠 ‘고기클럽’에서 개그우먼 홍윤화와 요리연구가 홍신애가 냉동 삼겹살을 주제로 신선한 레시피를 전수한다.

‘고기클럽’은 육식권장 프로젝트로 출연자들이 처음부터 끝까지 고기에 집중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 방송에서 ‘척 아이롤’편이 공개돼 홍 자매의 신선한 조합과 알찬 정보가 기대 이상이라는 반응이었다.

29일 공개되는 ‘고기클럽’에서 홍신애는 “해장은 삼겹살이 최고”라며 남다른 고기 철학을 밝혔다. 이어 “강호동이 아침에 삼겹살을 먹어 놀림 받았다고 방송에서 밝혔는데 너무 속상했다”며 “우리 집도 아침에 고기를 자주 먹는다. 양질의 단백질로 하루를 시작한다”고 덧붙였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냉동 삼겹살에 대한 다양한 정보가 공개됐다. 홍 자매가 추천한 첫 번째 레시피는 삼겹살에 야채삼합을 곁들이는 것. 불판에 노릇노릇하게 구운 콩나물과 파채, 무생채를 삼겹살에 얹어 먹는다. 홍신애는 “돼지기름은 주스라고 생각한다”며 “버릴 것 하나 없이 야채에 흡수시켜서 먹어야 고소하다”고 말했다. 또한 고추냉이를 싸 먹는 일명 ‘냉삼초밥’과 차가운 어리굴젓에 따뜻한 삼겹살의 색다른 식감을 알렸다.

‘고기클럽’은 29일 오전 11시 공개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