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P 출신 영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솔로 앨범 준비 중” (공식)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B.A.P 출신 영재 / 사진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그룹 B.A.P 출신 영재가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29 “최근 영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아티스트로서의 무한한 끼와 잠재력을 지니고 있는 친구와 함께하게 돼 기쁘다며 전속계약 소식을 알렸다.

2012년 보이그룹 B.A.P의 멤버로 데뷔한 영재는 중저음의 매력적인 보컬 실력과 파워풀한 댄스로 많은 팬들에게 사랑받아왔다그룹 해체 이후 첫 번째 솔로 앨범 ‘Fancy(팬시)’를 발매하고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역량을 입증했으며 방송공연팬미팅 등을 통해 국내외 팬들과 소통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김다령 대표는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를 믿고 함께하기로 결정한 영재에게 고마움을 전한다앞으로 영재의 음악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함은 물론 그가 가진 무궁무진한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솔로 아티스트로서 제2막을 시작하는 영재에게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영재는 두 번째 솔로 앨범을 준비 중이며 음악 활동 이외에도 연기예능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