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휘인, 오는 9월 4일 솔로 음반 발표…”정키와 두 번째 협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마마무의 휘인. / 제공=RBW

그룹 마마무의 휘인이 솔로 음반으로 돌아온다.

29일 마마무의 소속사 RBW는 “휘인이 오는 9월 4일 두 번째 솔로 음반 ‘소아(Soar)’를 발표한다. 휘인만의 색깔을 담았으며 작곡가 정키가 프로듀싱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4월 내놓은 첫 번째 솔로 음반 ‘매그놀리아(magnolia)’ 이후 1년 5개월 만이다.

휘인의 정키가 음악 협업을 맞추는 건 이번이 두 번째다. 2017년 3월 ‘부담이 돼’라는 곡으로 인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이번 신곡으로 한층 깊어진 감성을 선사할 예정이다.

휘인은 이날 공식 SNS에 재킷 사진과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 ‘헤어지자’의 작업기를 풀어낸 예고 영상을 올렸다. 사진에는 그윽하고 몽환적인 눈빛으로 아련한 분위기를 낸 휘인의 모습이 담겼다.

RBW의 관계자는 “휘인은 댄스부터 발라드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는다. 남다른 감성으로 음악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