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 ‘스토브리그’ 출연 확정···프로야구단 운영팀장 役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새 드라마 ‘스토브리그’에 출연하는 배우 박은빈.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박은빈이 SBS 새 드라마 ‘스토브리그’에 출연을 확정했다.

‘스토브리그’는 프로야구 꼴찌팀 드림즈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야구 시즌을 준비하는 겨울 이야기다.

박은빈은 국내 프로야구단 중 최연소 여성 운영팀장인 이세영 역을 맡았다. 이세영은 드림즈에 대한 애정이 커 모두가 외면할 때도 끝까지 팀을 포기하지 않는 인물이다.

박은빈은 다양한 작품을 통해 폭넓은 캐릭터를 경험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쌓았다. 그는 작품마다 청순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이미지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박은빈은 JTBC 드라마 ‘청춘시대’ ‘청춘시대 2’에서 송지원 역을 맡아 활력 넘치는 비글미를 소화했고, SBS 드라마 ‘이판사판’에서는 초짜 판사 이정주로 분해 섬세한 감정 표현을 뽐냈다. 또한 KBS 2TV 드라마 ‘오늘의 탐정’에서는 성숙해진 연기력과 눈빛으로 정여울을 연기했다.

‘스토브리그’는 오는 하반기에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