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빈, ‘레버리지:사기조작단’ 캐스팅…이동건과 호흡(공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전혜빈 인터뷰,왜그래 풍상씨

배우 전혜빈. /텐아시아DB

배우 전혜빈이 TV CHOSUN 드라마 ‘레버리지:사기조작단’에서 미모에 연기력까지 갖춘 사기꾼 황수경 역으로 출연한다.

‘레버리지:사기조작단’은 국내 최고의 엘리트 보험 조사관에서 최고의 사기 전략가로 다시 태어난 태준(이동건 분)이 법망 위에서 노는 진짜 나쁜 놈들을 잡기 위해 각 분야 최고의 선수들과 함께 뭉쳐 정의를 구현하는 케이퍼 드라마

전혜빈이 맡은 황수경은 무대 위에서는 엉망진창 발연기지만, 실전 사기판에서는 아카데미 여우주연상급 연기를 뽐내는 인물이다. 뛰어난 미모와 4개 국어를 자유자재로 구사할 수 있는 언어 구사력으로 맹활약한다. 사기조작단의 든든한 맏언니로 팀 리더인 태준과의 미묘한 관계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 작품은 미국 드라마 ‘레버리지(LEVERAGE)’를 리메이크했다. 오는 10월 13일 첫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