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리♥최병길, ‘아내의 맛’ 특별출연…신혼 2일차의 ‘부부 십계명’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내의 맛’ 서유리·최병길 부부. /사진제공=TV CHOSUN

서유리, 최병길 부부가 27일 방송되는 TV CHOSUN ‘아내의 맛’에 출연해 달달함과 애교가 폭발하는 ‘결혼 2일 차’를 공개한다.

서유리, 최병길 부부는 최근 복잡한 결혼 절차를 생략하고 최병길 생일에 맞춰 혼인신고를 하며 부부의 연을 맺었다. 부부는 결혼 2일 차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서로의 껌딱지가 돼 도무지 떨어질 기미를 보이지 않았다. 달달하고 애교 넘치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깨소금이 폭풍우 치는, 신혼의 정석을 펼쳐 보이는 두 사람의 모습에, 스튜디오의 아맛팸은 두 사람을 따라 하는 때아닌 ‘애교 파티 배틀’를 선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서유리, 최병길 부부는 신혼여행을 앞두고 더욱더 나은 부부가 되기 위해 ‘부부 십계명’을 작성했다. ‘보증’과 ‘가슴’이라는 키워드가 들어가는 사랑 넘치는 약속 등 숨겨왔던 부부의 수줍은 마음을 모두 고백하는 상상 초월 신혼부부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개성 넘치는 서유리, 최병길 부부의 십계명 안에는 어떤 흥미진진한 내용이 담겨있을지 궁금해진다.

제작진은 “어디로 튈지 모르는 개성 만점 서유리, 최병길 부부 모습을 담아내며 천생연분이라는 생각이 절로 들었다”며 “통통 튀는 케미로 중무장한, 오랜만에 ‘아내의 맛’에 찾아든 달달 만점 신혼 생활을 펼쳐낼 서유리, 최병길 부부에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