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I 임나영, 인사동 문화지구 홍보대사 위촉… “전통문화 보존 및 계승 힘쓸 것”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임나영./ 사진제공=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

걸그룹 프리스틴, 아이오아이(I.O.I) 출신 임나영이 인사동 문화지구 홍보대사로 위촉돼 적극적인 활약을 예고했다.

오늘(26일) 오후 4시 제32회 인사전통문화축제가 주최한 ‘2019 인사동 박람회’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인사동 홍보대사 임나영이 참석해 위촉장과 위촉패를 수여받았다.

임나영은 “인사동 문화지구 홍보대사를 맡게 돼 정말 영광이다”라며 “앞으로 전통문화 보존 및 계승을 위해 저도 함께 힘써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기다려 준 팬들에게 항상 응원해줘서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라며 “좋은 모습으로 찾아갈테니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인사동 문화지구 홍보에 나선 임나영은 앞서 지난 달 29일, 한복만이 가진 아름다움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화보촬영을 펼쳤다. 오는 31일에는 ‘궁중의상 퍼레이드 및 패션쇼’에도 참석해 관객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새 소속사를 찾자마자 활발한  활약을 보이고 있는 임나영은 향후 음반 활동을 비롯해 연기, 안무창작 등 다방면에서 존재감을 빛낼 예정이다.

임나영이 홍보대사로 활약할 ‘2019 인사동 박람회’는 종로구가 주최하고 (사)인사전통문화보존회에서 주관하는 행사로 올해는 ‘국제 문화 엑스포 도약, 참여, 교류’를 테마로 꾸며진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