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은, 셋째 임신…”이제 다섯 식구 됩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성은 SNS. /

배우 김성은이 셋째 아이를 임신했다.

김성은은 26일 자신의 SNS에 “이제 다섯 식구가 된다”고 남겼다. 그러면서 남편인 축구선수 정조국과 아들, 딸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김성은은 자신의 배를 만지고 있고, 아들 역시 김성은의 배에 손을 대고 있다. 그는 “어떤 모습일지 아직은 상상이 안되지만 기대되는 하루하루”라고 덧붙였다.

김성은은 2009년 정조국 선수와 결혼해 1남 1녀를 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