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X송재림, 시골 집서 예측불허 케미 폭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 스틸컷. /사진제공=JP E&M

 

KBS 2TV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에서 구구단의 김세정과 배우 송재림이 첩첩산중 시골을 찾았다.

지난 방송에서는 마치 홍이영을 기다린 듯 의문의 남자가 스쳐 지나가며 긴장감을 선사했다. 그런가 하면 장윤(연우진 분)과 데이트를 하고, 직진 고백을 했던 홍이영이 넉살 좋은 남주완과 심상치 않은 기류를 형성해 이목을 끌었다.

제작진은 홍이영(김세정 분)과 남주완(송재림 분)이 시골집의 마당 평상에 마주 앉아 있는 스틸컷을 26일 공개했다.

사진 속 홍이영은 심상치 않은 농촌 패션과 함께 경계심이 가득한 눈빛을 펼치고 있다. 반면에 남주완은 당황한 그의 표정이 웃긴 듯 미소 짓고 있다. 두 사람이 어떤 대화를 나누고 있는 것인지, 어쩌다 시골집을 찾게 된 것인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26일 밤 10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