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승기X이상윤X육성재X양세형, 결혼 로망 두고 ‘열띤 토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집사부일체’ 스틸. /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의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이 결혼관을 밝힌다.

오는 25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는 이제껏 공개되지 않은 멤버들의 결혼관이 공개된다.

멤버들이 사부를 만나기 위해 향한 공원 한복판에는 새하얀 웨딩 로드가 펼쳐져 있었다. 웨딩 로드를 살펴보던 멤버들은 “오늘의 사부님은 결혼을 상징하시는 분인가?”라며 각자가 생각하는 결혼관을 이야기하기 시작했다. 멤버들은 “결혼식 현장을 SNS 라이브 하고 싶다” “초등학교 운동장에서 결혼식을 하고 싶다”며 다소 엉뚱한 결혼식 로망에 대해 열변을 토해 웃음을 자아냈다.

설레는 마음으로 사부를 찾아간 멤버들은 예상치 못한 사부의 정체에 깜짝 놀랐다. ‘집사부일체’ 사상 처음으로 부부 사부가 등장한 것. ‘세기의 커플’로 불리는 부부 사부와의 만남에 놀라는 것도 잠시, 멤버들은 너무 리얼한(?) 부부의 모습에 그동안 꿈꿔왔던 결혼에 대한 로망이 산산조각 나버렸다. 이에 부부 사부는 “결혼은 현실이다. 우리가 현실을 알려 주겠다”며 현실판 ‘사랑과 전쟁’ 특강을 펼쳐 멤버들의 혼을 쏙 빼놨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