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석, 영화 ‘싱크홀’ 출연···신스틸러로 활약 예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영화 ‘싱크홀’에 출연하는 배우 고창석. /사진제공=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배우 고창석이 영화 ‘싱크홀’의 출연을 확정했다.

‘싱크홀’은 영화 ‘화려한 휴가’ ‘타워’를 연출한 김지훈 감독의 신작으로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1분 만에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현실 재난 코미디 영화다.

고창석은 극 중 싱크홀 발생 후 사고 현장을 지휘하는 구조대장을 맡았다. 그는 생사가 오가는 상황 속에서 골든타임을 사수하기 위한 신속한 판단력과 책임감을 보여준다. 이어 특유의 맛깔나는 캐릭터의 표현력으로 극에 재미를 줄 예정이다.

고창석은 최근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에서 만능 재주꾼 홍칠 역을 맡아 유쾌한 모습으로 신스틸러로서의 존재를 입증했다. 드라마 ‘남자친구’, 뮤지컬 ‘신과 함께-이승편’ 등을 통해 스크린과 브라운관, 무대를 오가며 탄탄한 연기력을 뽐낸 그가 보여줄 또 다른 모습에 기대가 더해진다.

‘싱크홀’은 8월 중 크랭크인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