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요? 난 아베가 싫은데”…김의성 말에 母가 보인 반응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김의성./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김의성이 어머니와 함께한 대화 내용을 공개해 화제다.

김의성은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 오랜만에 어머니 집에서 놀다가 정치외교 관련 대화를 나눴다”고 운을 뗐다.

페이스북에는 김의성이 어머니와 나눈 대화 내용이 담겨 있다. 김의성은 “어머니, 요즘 국제정세에 대해 얘기좀 해주세요”라고 물었고, 어머니는 “나는 세상에서 트럼프가 젤 나쁜놈 같다”고 답했다.

김의성이 “왜요?”라며 묻자 어머니는 “정직성이 없고, 우리나라에 5조나 더 내놓으라고 하잖니”라고 했다.

이어 김의성이 “저는 아베가 제일 싫은데”라고 말하자 어머니는 “웬수는 빼고 얘기하는거지”라고 말했다.

김의성은 “울 엄니 단호하시다”라고 덧붙여 깨알같은 웃음을 자아냈다.

 

김의성 글 전문

오늘 오랫만에 어머니 집에서 놀다가 정치외교 관련 대화를 나눴다.

“어머니, 요즘 국제정세에 대해 얘기좀 해주세요.”

“나는 세상에서 트럼프가 젤 나쁜놈 같다.”

“왜요?”

“정직성이 없고, 우리나라에 5조나 더 내놓으라고 하잖니”

“저는 아베가 제일 싫은데.”
.
.
.
“웬수는 빼고 얘기하는거지.”

울엄니 단호하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