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쪄서 겨우 입은 수영복”…서유리, 신혼여행서 뽐낸 글래머 몸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신혼여행 중인 서유리./ 사진= 인스타그램.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가 신혼여행 중 수영복 자태를 공개했다.

서유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동안 삼시세끼 잘 챙겨먹고 살쪄서 겨우 들어간 #수영복”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서유리는 밝은 표정으로 수영을 즐기고 있다. 특히 볼륨감 넘치는 몸매가 눈길을 끈다.

앞서 서유리는 지난 14일 최병길 PD와 혼인신고를 마쳤다. 조촐한 식사 자리로 스몰 웨딩을 치른 이후 몰디브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