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인히어’ 박재범부터 우원재까지… AOMG표 힙합 오디션의 탄생 (종합)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그레이,사이먼도미닉,박재범,코드쿤스트,우원재,사인히어,남성현

남성현 PD(왼쪽부터), 래퍼 그레이, 사이먼 도미닉, 박재범, 코드쿤스트, 우원재가 22일 오후 서울 장충동 그랜드엠버서더 그랜드 볼룸홀에서 열린 MBN ‘사인히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서예진 기자 yejin@

 

2PM의 리더에서 어엿한 회사의 대표가 된 박재범이 신입사원을 뽑는다. 막강한 존재감의 사이언 도미닉부터 히트 메이커 그레이, 비트 제조기 코드쿤스트, 실력파 우원재까지 AOMG의 래퍼들이 함께한다. MBN 힙합 오디션 ‘사인히어’다.

22일 오후 서울 장충동 그랜드엠버서더 그랜드 볼룸홀에서 ‘사인히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래퍼 박재범, 사이먼 도미닉, 그레이, 코드쿤스트, 우원재와 남성현 PD가 참석했다.

‘사인히어’는 무궁무진한 음악적 재능으로 국내 힙합씬을 이끌어 갈 차세대 힙합 아티스트를 뽑는 신개념 프로젝트다. 랩과 보컬부터 프로듀싱과 퍼포먼스까지 고루 갖춘 아티스트를 뽑는 과정을 리얼하게 담아낸다.

KBS 출신의 남 PD가 MBN으로 이직한 후 선보이는 첫 프로그램이다. 남 PD는 “AOMG에 대한 팬심으로 제작을 기획했다”며 “한 명 한 명의 매력적인 아티스트가 어떻게 모였는지 궁금했다”고 밝혔다.

남 PD는 “MBN에서 새로운 시도를 많이 하고 있다”며 “그 중 ‘사인히어’가 첫걸음”이라고 말했다. 그는 “다듬어지지 않는 원석의 참가자부터 완성된 참가자, 유머러스한 참가자까지 등장한다”고 밝혔다. 이어 “AOMG만의 색깔이 가장 잘 묻어나오는 프로그램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래퍼 박재범. / 서예진 기자 yejin@

박재범은 프로그램을 시작하게 된 계기에 대해 “AOMG에 프로그램 섭외 제안이 많았다”며 “나가기 껄끄러웠다”고 털어놨다. 이어 “힙합이라는 문화를 진정성 있게 방송으로 표현할 수 있을까에 대해 의문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박재범은 “남 PD가 ‘사인히어’를 제작하자고 제안했다”며 “기존의 힙합 오디션과 달리 함께 제작하는 부분에서 특별함을 느껴 수락했다”고 말했다. 또한 “AOMG의 이름을 걸고 하는 만큼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기존 힙합 프로그램과의 차이점도 설명했다. 박재범은 “‘쇼미더머니’와는 180도 다르다”며 “랩을 떠나 노래, 댄스를 평가하는 등 경연 자체에서 다루는 장르가 폭넓다”고 말했다. 이어 “무엇보다 AOMG만의 색깔이 묻어나온다”며 “‘쇼미더머니’가 짜여진 시스템 속에서 움직여야 하는 느낌이라면 ‘사인히어’는 심사위원과 연출팀, 참가자가 함께 만들어나간다”고 덧붙였다.

래퍼 우원재. / 서예진 기자 yejin@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의 우원재는 프로그램에 함께해 감회가 남달랐다고 했다. 우원재는 “‘쇼미더머니’에 출연할 당시 심사위원이 박재범이었다. 이번에 함께 심사위원이 됐다. 3년 동안 잘해온 것 같아 기분이 좋다”며 웃었다.

우원재는 “제안이 들어왔을 때 참가자의 입장에서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무반주 랩같이 짜여진 형식이 아니라 자기가 준비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며 “무대에 대한 편안함을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래퍼 그레이(왼쪽부터), 사이먼 도미닉, 박재범, 코드쿤스트, 우원재. / 서예진 기자 yejin@

각자 멤버들 간의 심사 기준도 설명했다. 그레이는 “AOMG의 아티스트를 뽑는 만큼 집중하게 된다”며 “회사에 어울리는 곡을 소화할 수 있는 참가자를 뽑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이먼 도미닉은 “나는 랩퍼이기 때문에 톤이나 가사를 전달하는 딜리버리를 지켜볼 것”이라며 “자신의 색깔이 확실한 사람을 선호한다”고 밝혔다. 현재 다른 오디션 프로그램을 함께 진행 중인 코드쿤스트는 “지금 다른 오디션 프로그램을 하고 있다. 이와 다르게 심사 기준 자체를 편하게 볼 수 있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기존에는 참가자가 내 스타일이 아니더라도 공정한 심사를 했다. 하지만 지금은 내 취향을 좀 더 반영할 수 있어 넓은 마음으로 보게 된다”고 덧붙였다.

우원재는 “프로그램의 우승자는 회사로 들어오게 되고, 활동을 같이하는 등 식구가 된다”며 “같이 꿈을 이룰 동료로서 친구를 찾는다는 마음으로 함께 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사인히어’는 22일 오후 9시 30분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