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인히어’ 박재범 ” ‘쇼미더머니’와 180도 다른 프로그램”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래퍼 박재범이 22일 오후 서울 장충동 그랜드엠버서더 그랜드 볼룸홀에서 열린 MBN 힙합 오디션 ‘사인히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 서예진 기자 yejin@

MBN 힙합 오디션 ‘사인히어’의 래퍼 박재범이 프로그램 제작 당시의 일화를 밝혔다.

22일 오후 서울 장충동 그랜드엠버서더 그랜드 볼룸홀에서 ‘사인히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래퍼 박재범, 사이먼도미닉, 그레이, 코드쿤스트, 우원재와 남성현 PD가 참석했다.

이날 박재범은 “AOMG에 프로그램의 섭외가 많았다”며 “나가기 껄끄러웠다”고 털어놨다. 이어 “힙합이라는 문화를 진정성있게 방송으로 표현할 수 있을까 의문이 들었다”며 이유를 설명했다.

박재범은 “남 PD가 ‘사인히어’를 제작하자고 제안했다”며 “기존의 힙합 오디션과 달리 함께 제작하는 부분에서 특별함을 느껴 수락했다”고 말했다. 그는 “AOMG의 이름을 걸고 하는만큼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쇼미더머니와는 180도 다른 프로그램”이라고 덧붙였다.

‘사인히어’는 무궁무진한 음악적 재능으로 국내 힙합씬을 이끌어 갈 차세대 힙합 아티스트를 뽑는 신개념 프로젝트다. 22일 오후 9시 30분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