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찬다’ 어쩌다FC, ‘연예계 메시’ 최수종의 일레븐FC와 ‘수중 혈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뭉쳐야 찬다’./ 사진제공=JTBC

JTBC ‘뭉쳐야 찬다’에서 어쩌다FC와 일레븐FC의 자존심이 걸린 한 판 승부가 펼쳐진다.

22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뭉쳐야 찬다’에서는 ‘연예계 메시’ 최수종이 단장으로 있는 일레븐FC와의 공식경기가 열린다.

경기에 앞서 양 팀은 서로의 전력을 알아보기 위해 간단한 팀워크 대결을 가졌다. 가볍게 몸을 풀며 즐거웠던 시간도 잠시, 경기 시간이 다가오자 친밀한 분위기는 간데없이 그라운드에 긴장감이 흐르기 시작했다.

경기가 시작되자 최수종 단장과 일레븐FC는 오랜 시간 발을 맞춰온 만큼 정확한 패스 연결과 훌륭한 세트플레이로 보는 이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이에 맞서는 어쩌다FC도 만만치 않았다. 훈련과 경기를 거듭하며 탄탄해진 수비력을 자랑했다. 또한 골키퍼 김동현의 선방으로 “이번 경기는 해볼만하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양팀의 치열한 공방전이 이어지는 가운데 빗방울이 거세지며 수중전으로 변하게 됐다. 과연 스포츠 레전드 어쩌다FC와 연예계 레전드 일레븐FC의 승부는 어떤 결말을 맞이할까. 본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