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율희 동생 민재, 매형 최민환에게 털어놓은 비밀은?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사진제공=KBS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 가수 율희의 동생 민재가 매형 최민환에게만 털어놓은 비밀이 밝혀진다.

21일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는 민재가 방학을 맞아 율희의 집에 놀러 온 이야기가 펼쳐진다.

최민환은 오랜만에 찾아온 처남을 위해 둘이서 바깥나들이에 나선다. 이에 매형을 유난히 따르던 그의 얼굴에는 웃음이 떠나지 않았다. 민재는 최민환에게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았던 마음속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민재는 신나는 하루를 보내고 환한 얼굴로 집에 돌아왔지만, 율희와 대화하던 중 갑자기 표정이 굳어버린다. 급기야 누나의 말을 못 들은 체하며 외면했고, 결국 화를 내며 눈물을 터뜨렸다.

이후 최민환과 대화하던 율희는 “민재도 어른이 다 됐구나”라고 말해 그들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누구에게도 말하지 않았던 민재의 비밀이 무엇인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살림남2’는 21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