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신현준, 제50회 대종상영화제 진행자 낙점

배우 하지원(왼쪽), 신현준

배우 하지원(왼쪽), 신현준

배우 하지원, 신현준이 제50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 진행자로 선정됐다.

30일 대종상영화제 관계자는 “하지원, 신현준은 영화나 드라마뿐만 아니라 각종 예능프로그램과 시상식을 통해 안정되고 능숙한 진행능력을 보여줬던 만큼 이번 제50회 대종상영화제 역시 잘 이끌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신현준은 올해를 비롯해 3년 연속 대종상영화제의 진행을 맡게 됐다.

올해 대종상영화제에는 영화 ‘7번 방의 선물’, ‘고령화 가족’, ‘관상’, ‘설국열차’, ‘신세계’, ‘감시자들’, ‘베를린’, ‘몽타주’를 포함한 총 21 작품이 본선에 진출했다. 본선에 진출작은 18일부터 28일까지 11일간 심사한 뒤 시상식에서 최종 수상작이 공개된다.

제50회 대종상영화제는 11월 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개최되며 KBS 2TV를 통해 생중계된다.

글. 이은아 domino@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스타브라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