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가’ 이장우 “돼륙이 벗어나려 다이어트…노력 알아주시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이장우가 21일 오후 서울 잠원동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열린 MBN·드라맥스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家)’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이장우가 MBN·드라맥스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잠원동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우아한 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한철수 감독과 배우 임수향, 이장우, 배종옥, 이규한, 김진우, 공현주가 참석했다.

이장우는 “소재가 마음에 들었다. 사건사고가 많은 재벌가를 주제로 드라마를 한다면 자극적일 것 같다고 생각해서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 안에 소소한 멜로도 눈 여겨 보면 재밌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이장우는 전작 ‘하나뿐인 내편’으로 제대 후 성공적인 복귀를 했다. 시청률에 대한 부담감을 묻자 “요즘은 콘텐츠가 좋으면 보기 때문에 시청률의 의미는 크지 않은 것 같다. 얼마나 힘써서 좋은 콘텐츠를 만드냐가 중요하다. 새로운 느낌의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자신한다”고 밝혔다. 또한 “재벌가의 일탈이 이렇게까지 표현하나 싶을 정도로 디테일하게 나온다”며 “4.5% 정도 나왔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이장우는 캐릭터를 위해 다이어트를 열심히 했다고 밝혔다. 그는 “최선을 다했는데 조금 더 (다이어트를) 하라면 하겠다. 작품을 위해 열심히 노력했다는 것만 알아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만족하냐고 묻자 “만족하지는 않고 더 열심히 하라면 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아한 가’는 재벌가의 숨겨진 사건을 파헤치려는 이들과 감추려는 이들이 펼치는 미스터리 멜로드라마. 21일 오후 11시 첫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