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종, 모바일게임 ‘쌍삼국지’ 공식 모델 발탁···삼국시대 장수로 변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새 모바일 RPG 게임 ‘쌍삼국지’ 포스터. /사진제공=게임펍

배우 이원종이 새 모바일 RPG 게임 ‘쌍삼국지’의 공식 모델로 발탁됐다.

‘쌍삼국지’는 2018년 5월 중국 서비스를 시작해 탄탄한 게임성과 스토리를 내세워 흥행에 성공했다. 이어 2019년 5월 베트남에 출시해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 스토어의 매출 순위 10위권을 기록 중이다.

이원종은 드라마부터 영화, 연극까지 맹활약을 펼치며 탁월한 연기력을 보여줬다. 최근 드라마 ‘손 the guest’ ‘빙의’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등에서 친근한 매력으로 존재감을 뽐냈다. 그는 수많은 삼국 명장들과 함께 난세를 평정하기 위해 모험을 떠난다는 ‘쌍삼국지’의 게임 배경에 따라 삼국시대의 장수로 변신했다.

‘쌍삼국지’는 내달 출시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