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플러스3’ 결혼 11년 차 정시아, “시아버지 백윤식과 술 친구”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플러스 ‘여자플러스3’ 방송화면. /사진제공=SBS

 

배우 정시아가 SBS플러스 ‘여자플러스3’에 출연해 11년 차 주부로서의 일상을 보여준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여자플러스3’에서 정시아는 자신의 동네인 서울 서초구 서래마을에서 꽃꽂이를 하기 위해 꽃집으로 향한다. 그는 꽃집에서 파는 와인을 보며 “시아버지 백윤식과 술친구”라고 밝혔다. 정시아는 “남편 백도빈은 술을 안 마신다. 그러다 보니 시아버지와 인생, 연기 이야기를 나누며 와인 한잔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정시아는 아기 옷을 사러 간다. 그는 “요즘엔 내 옷을 사는 것보다 아이들의 옷을 사는 게 더 좋다”며 모성애를 드러냈다. 집에 도착해선 화분에 꽃꽂이하며 감각적인 센스를 보여준다. 하지만 그는 “나는 요리에 소질이 없다”며 “오히려 남편이 요리를 더 잘한다”고 밝혀 출연진을 놀라게 한다.

이후 정시아는 “따로 피부과에 갈 시간이 없다”고 말하며 집에서 하는 피부 관리법을 선보인다. 더불어 팔자주름 예방 방법도 알려준다.

MC 김호영은 휴가철을 맞아 바캉스 룩을 제안한다. 그와 바캉스 룩을 소개하기 위해 특별 게스트가 등장한다. 이들은 설레는 여행을 앞두고 공항 룩부터 비치 룩, 디너 룩까지 펼치며 눈길을 사로잡는다.

‘여자플러스3’는 오는 21일 오전 10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