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 말을 해’ 라비, 전현무 미담 공개 “엑소 카이와 소고기 얻어먹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어서 말을 해’ 스틸./사진제공=JTBC

그룹 빅스의 라비가 전현무와의 우연한 만남을 공개했다.

20일 방송되는 JTBC 예능 ‘어서 말을 해’ 2회에서 라비는 “친구인 카이와 함께 비싼 소고기 식당을 갔는데 우연히 현무 형을 만났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특히 전현무는 본인 이야기가 나오자 전에 없던 리액션을 보여 출연자들의 매서운 질타를 받았다.

라비는 “현무 형에게 인사를 드렸는데 흔쾌히 소고기를 사주셨다”며 훈훈한 미담을 이어갔고, 이 말을 들은 딘딘은 “솔직히 라비랑 카이니까 사줬지, 나였으면 안 사줬을 거다”라며 서운해 했다.

이어 딘딘은 “근데 보통 미담이 있으면 인증사진을 찍어서 올리지 않아요?”라고 질문했고, 전현무는 “영수증을 찍어서 SNS에 올렸다”고 스스로 미담을 인정하며 셀프 디스 했다.

‘어서 말을 해’는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