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 참석한 주역들

[텐아시아=서예진 기자]20일 오전 이나정 감독, 배우 정가람, 김소현, 송강이 서울 을지로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나정,정가람,송강,김소현,좋아하면 울리는

이나정 감독(왼쪽부터), 정가람, 김소현, 송강

‘좋아하면 울리는’은 좋아하는 사람이 반경 10m 안에 들어오면 알람이 울리는 ‘좋알람’ 어플이 개발되고, 알람을 통해서만 마음을 표현할 수 있다고 여겨지는 세상에서 펼쳐지는 세 남녀의 투명도 100% 로맨스를 그린 이야기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