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밴드’ 기프트, 9월 7일 단독 콘서트 ‘포레스트’ 개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밴드 기프트 콘서트 포스터./ 사진제공=모티브프러덕션

JTBC ‘슈퍼밴드’ 출신 밴드 기프트가 오는 9월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기프트는 9월 7일 서울 신한카드 FAN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앨범 발매 기념 단독 콘서트 ‘포레스트(Forest)’를 개최해 팬들과 만난다.

이번 콘서트는 오는 27일 발매되는 새 싱글 ‘우린 달랐고, 달랐어’의 발매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기프트가 ‘슈퍼밴드’에서 보여줬던 모습과는 달리 그들이 추구하는 음악성에 중점을 둬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기프트는 지난 7월 소극장 콘서트 2회 매진시키며 인기를 끌었고, 이 기세를 몰아 9월에 콘서트를 1회 연장 개최하기로 했다.

’포레스트(Forest)‘는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