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연구가 이혜정, ‘덕화다방’에 지원사격···이덕화와 협업메뉴 공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덕화다방’. /사진제공=KBS

 

요리연구가 이혜정, 고민환 부부가 KBS 2TV ‘덕화다방’의 일일 아르바이트생으로 나선다.

20일 방송되는 ‘덕화다방’에서 게스트로 나선 이혜정, 고민환 부부는 “그동안 덕화다방의 지지부진한 실적을 개선한다”며 “2배를 벌어주겠다”고 포부를 드러낸다.

레스토랑을 운영한 경험이 있는 이혜정은 “추억의 다방인 만큼 옛날 경양식의 함박스테이크가 제격”이라고 말했다. 그는 신메뉴가 덕화다방에 웃음을 가져다줄 것이라며 ‘함박웃음 테이크’라고 이름도 붙였다. 여기에 MC 이덕화의 수란을 올려 이혜정과의 협업 메뉴를 선보인다. 그 외에도 나이를 되돌려준다는 의미의 회춘 주스와 자색고구마의 가루를 입힌 빵을 신메뉴로 내놓는다.

한편 이덕화와 고민환이 배달 간 사이, 이혜정과 MC 김보옥은 오랜 기간 시어머니를 모시며 겪었던 시간을 떠올리며 죽이 맞는 모습을 보인다. 시댁에서 살아남은 두 사람의 상반된 성격이 웃음을 터뜨린다. 이혜정은 남편에게 화끈하게 할 말을 하라며 김보옥의 도발을 유도했다.

‘덕화다방’은 20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