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환,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출연 확정···윤시윤·정인선과 호흡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에 출연하는 배우 최태환. /사진제공=와이드에스 컴퍼니

 

배우 최태환이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에 출연한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우연히 목격한 살인사건의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윤시윤 분)이 스스로 누군지 모르는 채 살다가 살인 과정이 상세히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게 돼 자신이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그 다이어리에는 살인 과정이 상세히 기록돼 있다. 착각 속에 빚어지는 코믹함과 사이코패스가 주는 긴장으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최태환은 극 중 동식의 직장 동료 신석현 역을 맡았다. 그는 욕심이 많지도 않고 자기 주장이 강하지도 않지만 동식 같은 호구는 되기 싫어 미꾸라지처럼 동식을 이용해 회사에 다니는 개인주의자이다. 하지만 동식이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를 줍게 되면서 조용했던 석현의 회사 생활에 변화가 일어난다.

최태환은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라는 작품으로 여러분을 만나게 돼 정말 기쁘다. 훌륭한 감독과 작가, 동료 배우들과 열심히 준비할 테니 많은 기대 부탁한다”고 밝혔다.

최태환을 비롯해 배우 윤시윤, 정인선, 박성훈, 이한위, 허성태, 최대철, 김기두, 이민지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올해 하반기에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