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발견한 하루’ 이나은, 순정만화 속 뚫고 나온 듯한 스틸 첫 공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스틸컷. /사진제공=MBC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이나은이 순정만화 속 ‘여주다’로 변신했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제작진이 청량하고 상큼한 분위기를 담은 이나은의 스틸컷을 19일 처음 공개했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이나은은 극 중 가난하지만 씩씩하고 심성이 고운 ‘여주다’ 역을 연기한다. 여주다는 살면서 안 해본 아르바이트가 없을 정도로 어려운 가정 형편 속에서도 항상 웃는 얼굴을 유지하는 긍정적인 에너지의 소유자다.

공개된 사진 속 이나은은 단정한 교복 차림과 맑은 눈빛으로 순수한 분위기를 발산한다. 하지만 마냥 착하고 씩씩한 성품의 여주다도 은단오와 얽히게 되면서 점점 변화한다.

여주다는 스리고의 A3 멤버인 오남주(김영대 분)와 이도화(정건주 분) 사이에서 아슬아슬 삼각관계를 형성하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과연 그가 두 남자 사이에서 어떤 러브라인을 만들어낼지 기대감이 더해진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내달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