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최대훈, ‘사랑의 불시착’서 재벌3세役 맡는다…손예진과 남매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최대훈. / 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최대훈이 tvN 새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 출연한다.

올해 하반기 방송 예정인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은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와 그를 숨기고 지키면서 사랑에 빠지는 장교 리정혁의 이야기다.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푸른 바다의 전설’ 등을 집필한 박지은 작가와 ‘굿 와이프’ ‘로맨스는 별책부록’을 연출한 이정효 감독이 만났다. 여기에 배우 현빈과 손예진 등이 출연한다고 알려져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대훈은 극 중 윤세리(손예진 분)의 큰 오빠 윤세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다채로운 얼굴을 보여주며 깊은 인상을 남기는 그가 이번에는 어떤 매력을 뽐낼지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