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펀딩’ 유준상 “장모님, ♥홍은희 결혼 반대 했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MBC ‘같이 펀딩’ 방송 화면 캡처.

MBC ‘같이 펀딩’에서 유준상이 장모님 앞에서 피아노를 치고 다리를 찢은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8일 첫 방송된 ‘같이 펀딩’ 1회에서는 한자리에 모인 유희열, 유준상, 노홍철, 유인나, 장도연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유희열은 “유준상이 장모님 앞에서 피아노를 쳤다고 하더라”고 말문을 열었고, 유준상은 “아내(홍은희)와 나이가 11살 차이 났다. 당시에는 반대할 나이 차이였다. 장모님께 사귄다고 말씀드렸더니 분위기가 안 좋았다. 그래서 피아노를 쳤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유준상은 “분위기가 좋아졌느냐?”는 질문에 “별로 안 좋았다. 그래서 턴을 두 바퀴 돌고 다리 찢기를 했다. 그러자 상당히 흡족해하셨다”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고, 유인나는 “저라도 마음이 뺏길 것 같다. 용기 있다”며 감탄했다. 노홍철은 어리둥절해 하며 “이상한 사람이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