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준X소희정, 오늘(18일) ‘호텔 델루나’ 특별출연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이승준(왼쪽), 소희정./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배우 이승준과 소희정이 tvN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특별출연 한다.

두 배우의 소속사 제이에스픽쳐스는 18일 “‘호텔 델루나’ 12회에 두 배우가 동반 출연한다. 지금까지 매번 화제를 불러 모은 명품 카메오 군단 대열에 합류해 작품에 힘을 보탤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승준은 현재 9월 방영예정인 KBS2 새 월화극 ‘조선로코-녹두전’에 합류해 촬영 중이다. 소희정은 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에서 정선심 역으로 이설과 모녀호흡을 펼치고 있다.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 구찬성(여진구 분)이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달처럼 고고하고 괴팍한 사장 장만월(이지은 분)과 함께 델루나를 운영하는 판타지 호로맨스다.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