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친구 감자 캐다 익었다”…이정재, 정우성 ‘삼시세끼’ 촬영 직후 공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정우성./ 사진=아티스트 컴퍼니 인스타그램

배우 이정재가 ‘절친’ 정우성의 ‘삼시세끼’ 촬영 직후를 공개했다.

17일 이정재와 정우성의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인스타그램에는 “이정재 배우의 긴급제보 ‘삼시세끼-산촌편’ 촬영 직후의 정우성 배우 직찍. 감자캐기 열일의 흔적이 가득한 팔뚝”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은 이정재가 보내온 메시지로, 웃고 있는 정우성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정우성의 팔 부위가 빨갛게 탄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정재는 “내 친구 ‘삼시세끼’ 촬영 후 익었다…감자 캐다 익었다는…”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우성은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이 출연하는 tvN ‘삼시세끼-산촌편’에 첫번째 게스트로 출연해 ‘일꾼’으로 활약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