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델루나’ 이지은♥여진구 비밀연애 시작…꿀 떨어지는 눈빛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호텔 델루나’./ 사진제공=tvN

tvN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의 이지은(아이유)과 여진구가 사내 비밀 연애를 시작한다.

‘호텔 델루나’에 드디어 로맨틱한 바람이 분다. 드라마 팬들의 설렘을 자극해왔던 장만월(이지은)과 구찬성(여진구)이 드디어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고, 뒤이어 사내 비밀 연애가 예고된 것. 오늘(17일) 본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스틸 스틸컷에는 전과 달리 달달한 분위기가 포착돼 기대감을 높인다.

지난 방송에서 서로의 가장 아픈 부분을 꺼내 보이며 한 발자국 더 가까워졌던 만월과 찬성. 월령수 아래에서 “도망가지 마. 어느 날 사라지더라도, 너는 내 옆에 있어줘”라는 만월과 “아니요. 당신이 사라지게 두진 않을 겁니다. 나를 믿어요”라고 응답한 찬성. 두 사람은 연이어 고백하며 결국 사랑을 확인했다. 서로의 마음을 위로해주는 따뜻한 포옹은 그 어떤 스킨십보다 아름답고 애틋했다.

기다렸다는 듯 만개한 월령수의 꽃들은 언젠가 진다는 불안함을 암시했지만, 그럼에도 첫 방송부터 찰떡같은 케미로 많은 시청자에게 응원을 받아온 ‘만찬 커플’의 첫 연애는 어떻게 전개될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이가운데 속삭이고 있는 ‘만찬 커플’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방 안에서 서로를 보는 눈빛이 이전과는 다르다. 꿀처럼 달콤한 애정이 흘러넘친다.

제작진은 “여러분이 기다리셨던 만찬 커플의 연애가 드디어 시작된다. 델루나 식구들 모르게 비밀 싸인을 주고받겠지만, 기침처럼 숨길 수 없는 사랑이 과연 철저하게 비밀로 부쳐질지 기대해달라”고 했다. 이어 “또한 배우 서은수의 특별출연이 예정돼있다. 산체스(조현철)의 연인 베로니카로 활약할 예정이다”라며 “만월과 찬성, 산체스와 베로니카, 그리고 영수(이태선)와 설지원(이다윗)까지, 새로운 관계들로 예측불가한 이야기가 전개될 예정이다”라고 귀띔하며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호텔 델루나’ 11회는 오늘(17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