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황제성 ‘강호동 라인’ 소문의 진실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아는형님’./ 사진제공=JTBC

개그맨 이용진이 JTBC ‘아는형님’에서 동료 황제성의 ‘강호동 라인’ 소문에 대해 폭로했다.

17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는 개그맨 이용진, 이진호, 황제성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세 사람은 대세 개그맨답게 ‘형님 학교’에서도 특유의 깐죽거림과 유쾌한 입담을 자랑하며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이날 이용진은 “황제성이 한동안 ‘강라인’인 척 했다”라고 폭로했다. 황제성이 과거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강호동에 대해 “계속 전화를 걸어 귀찮게 한다”라며 동료들에게 은근히 자랑을 했다는 것. 이용진은 강호동에게 “정말로 황제성을 좋아했던 것이 맞냐”라고 물었다. 이에 강호동은 “나는 잘하는 사람보다 잘하려고 하는 사람을 좋아한다”라며 황제성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나 서장훈은 의심의 끈을 놓지 못했다. 뜻밖의 진실 공방을 위한 강호동의 ‘내 동생 월드컵’이 시작됐다. 하지만 예상을 빗나간 ‘내 동생 월드컵’ 결과가 큰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황제성을 향한 강호동의 진짜 마음은 이날 오후 9시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