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홍석, 수준급 수영 실력 공개···김병만 “정글에 최적화된 아이돌”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 /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에서 펜타곤의 홍석이 근육질 몸매로 주목받은 데 이어 수준급의 수영 실력을 뽐낸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에서는 인레 호수 위에서 가옥 생활을 하는 인따족에게 식사 대접을 받은 병만 족장과 홍석이 그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수중사냥에 나선다. 그러나 호수에 가득한 수초 때문에 시야가 확보되지 않으며, 발을 디딜 때마다 무릎이 빠지는 악조건에 수영하기 쉽지 않은 상황에 놓인다. 하지만 홍석은 망설임 없이 호수로 뛰어들었다.

그는 싱가포르에서 유학할 당시 학교의 대표 수영선수였으며, ‘진짜 사나이’에 출연했을 때도 유일하게 특전사의 전투 수영 훈련에 성공했다.

제작진과의 사전 인터뷰에서 수영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던 홍석은 뿌연 시야 탓에 사냥이 쉽지 않은 인레 호수에서도 자유자재로 수영하며 우렁을 척척 잡아 올린다. 이를 보던 병만 족장은 “정글에 최적화된 아이돌”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는다.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는 오는 17일 오후 9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