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송지효, 불볕더위에 도보 이동 택한 이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런닝맨’ 송지효. /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에서 송지효가 미션을 성공하기 위해 짠순이가 됐다.

오는 18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송지효는 제작진에게 대출받은 비용으로 다음 장소까지 이동해야 하는 미션을 받는다.

촬영 당일 36도를 웃도는 폭염에 나머지 멤버들은 택시를 타고 이동했지만 송지효는 먼 거리를 도보로 이동하겠다고 나서 ‘에이스 짠순이’다운 면모를 보였다. 일부 멤버들은 이동 중 미션비의 유혹을 이기지 못하고 먹방 데이트를 즐겼다. 송지효도 함께 도보로 이동한 스태프들과 아낀 택시비로 커피를 사먹었다. 하지만 커피 값마저도 승리를 위해 2인 1잔으로 나눠먹자고 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